AGE2030
Special Exhibition: AGE2030

2018BAMA의 AGE2030은 지역의 미술대학, 미술관, 갤러리 등 미술전문기관으로부터의 추천과 공모를 병행하여 진행되었습니다. 그 결과 45명의 개성 있는 작가들이 공모에 참여하였고, 선정위원회를 거쳐 최종 7명의 작가를 선발하게 되었습니다. 최종 선발된 작가는 2018BAMA 기간 중 개인부스가 제공되며, 특히 올해부터는 AGE2030을 후원하는 신세계백화점 센텀시티몰 광장에서의 특별부스도 마련됩니다. AGE2030을 통해 부산•경남 지역 젊은 작가들의 실험적이고 패기 넘치는 작품들을 즐기시기 바랍니다.



This year, AGE2030 received recommendations of art experts from local art colleges, galleries, and other art institutions and at the same time conducted a contest. As a result, 45 creative and innovative artists took part in the contest and the selection committee selected final seven artists. For the selected artists, designated exhibition space will be provided to display their own works. Furthermore, during the 2018BAMA, a special booth will be set up at the square of Centum City, a large-scale department store which is supporting AGE2030 this year. We hope all visitors enjoy artworks of young and brilliant artists with experimental and creative thinking.


참여작가 Participating artists








마루누마 “예술의 숲” 특별전
Special Exhibition: “Marunuma Art Park” by Marunuma Art Park

일본의 마루누마 주식회사의 대표 스사키 카츠시게 회장에 의해 1985년 설립된 마루누마 “예술의숲”은 지난 30여 년간 일본의 현대미술작가들을 지원해 오고 있습니다. 그 결과 무라카미 타카시를 비롯한 세계적인 작가들이 다수 배출되었고 현재도 그 소속 작가들이 국내외에서 활약하고 있습니다. 2018BAMA에서는 마루누마 소속의 대표작가 4인 오하시 히로시(OHASHI Hiroshi), 기보 카츠유키(GIBO Katsuyuki), 하명구(HA Myoung-goo), 이리에 아스카(IRIE Asuka)의 작품을 선보일 예정입니다. 오하시 히로시는 작가 특유의 유머러스한 감각이 가미된 목조와 옻칠기법이 혼합된 입체작품을, 기보 카츠유키는 조각가의 완숙한 손맛을 보여주는 동시에 재료에 대한 질과 미감에 생명력을 불어넣는 인체조각을 출품 할 예정입니다. 또한 마루누마 “예술의 숲”에 소속된 작가 중 유일한 한국작가인 하명구는 도자기법을 바탕으로 한국의 설화를 테마로 한 도조작품을, 이리에 아스카는 일본의 목판화(우키요에)에서 영향을 받아 제작된 일본 특유의 화려한 색감과 섬세한 붓터치를 느낄 수 있는 평면 작품을 선보일 예정입니다. 2018BAMA 마루누마 “예술의 숲” 특별전은 지난 몇 년간 꾸준히 지역의 젊은 작가를 지원해 왔던 AGE2030의 특별전 초대작가들과 교류하여 예술과 사회를 잇는 문화교류의 가교역할을 하리라 기대합니다.



“Marunuma Art Park”, established in 1985 by Katsushige Susaki, president of Marunuma Co,. Ltd. of Japan, has supported contemporary artists over 30 years. It produced many artists who are well recognized in the art world; one of best example of talented and brilliant artist who was supported by Marunuma Art Park is Murakami Takashi. For special exhibition at 2018BAMA, artworks of 4 artists belong to Marunuma Art Park will display their works; OHASHI Hiroshi, GIBO Katsuyuki, HA Myoung-goo, and IRIE Asuka. Ohashi Hiroshi presents a three-dimensional work mixed with wooden and lacquering techniques reflecting his unique and humorous. Gibo Katsuyuki will exhibit a sculpture of human body showing touch of maturity of the artists while expressing visually its own feelings of material’s texture and bringing vitality to the quality and beauty of it. Ha Myoung-goo, the only Korean artist of Marunuma Art Park will present a dojo artwork by using techniques of ceramic, describing Korean old folktale. The last artist is Irie Asuka will showcase a fine flat piece, inspired by Japanese woodcuts (Ukiyo-e) and featuring delicate and sophisticated colors and brush touches. It is widely expected that the special exhibition “Marunuma Art Park” will offer chances to promote exchanges among young artists who present their artwork for special exhibition AGE2030 which has provided continuous support to young artists over the past few years. Furthermore, we hope the special exhibition serves as a bridge of cultural exchange between the field of art and the community.